암세포는 정상세포를 변형시켜 증식을 하고, 암세포가 좋아하는 환경은 낮은 체온, 혈액의 산성화, 산소 결핍 등의 조건입니다. 이러한 암세포가 발생하면 무한한 증식을 통해 주변 조직을 파괴시킵니다. 이러한 암은 평소에 음식을 통해 예방하고 관리해주어야 합니다.

아무도 모르는 항암 식품들

피망

기름에 잠깐 볶아 다른 야채와 섞어 하루에 1개를 먹으면 항암 효과가 있는 카로틴 및 비타민E를 효과적으로 흡수할 수 있습니다. 특히 빨간 피망이 좋습니다 카로틴 함량이 청피망의 약 3배, 노란 피망의 5.5배가 많습니다.

단호박

단호박은 암 유전자의 출현과 암세포의 증식을 억제시킵니다. 호박안의 색이 노랄수록 억제 효과각 크고 기름으로 조리해먹으면 카로틴 섭취를 극대화할 수 있습니다. 단호박 씨에도 비타민이 풍부하기 때문에 버리지말고 말려서라도 먹어야합니다.

바나나

바나나는 몸의 면역을 높여주는 백혈구를 활성시켜 암 예방에 좋습니다. 껍질이 검은바나나, 푸른 바나나, 노란색 바나나 순으로 효과가 좋습니다. 다만, 효과 지속시간이 짧기 때문에 하루에 1 ~ 2개씩 먹습니다.

베리류

스토로베리, 라즈베리, 블랙베리, 블루베리 등의 과일은 암의 원인이되는 활성산소를 억제합니다. 가열하면 효능이 반으로 줄기 때문에 생으로 즐기셔야하고, 과당이 많기 때문에 하루 5개 내외가 적당합니다.

참치와 꽁치

하루 한번 싱싱한 회로 먹는것이 가장 좋지만, 그렇게 먹기는 여건상 힘들 수 있기 때문에 굽거나 졸여 먹는것이 좋습니다. 참치 및 꽁치에는 DHA 성분이 풍부하여 발암과 관련한 효고의 합성을 방지하고 자궁경부암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레몬

생선이나 고기를 그냥 먹지않고 레몬즙을 뿌려먹는 이유가 있습니다. 레몬에 풍부한 비타민C가 탄 음식의 발암물질을 없애주기 때문입니다.

감자

감자는 깨끗히 씻어 껍질까지 갈아 즙으로 마시는것이 가장 좋습니다. 하지만 그게 어려울 경우에는 쪄서 먹는것도 좋습니다. 껍질째 그냥 먹는것이 좋은 이유는 암세포 증식을 억제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메밀

항산화 물질인 폴리페놀이 풍부해 암의 발병과 증식을 억제합니다. 껍질에 더 많은 영양분이 있기 떄문에 껍질 전체를 원료로 한 거뭇한 메일믈 선택하는 것이 좋습니다. 국수 요리의 경우 국물까지 다 마셔야 좋습니다.

팽이버섯

된장국 또는 전골에 넣어먹는 팽이버섯은 하우에 10g씩 국물과 함께 먹습니다. 발암의 위험을 없애고 암을 방어하는 기능이 있습니다.

야채수프

당근, 감자, 양배추 등의 야채를 껍질째 썰어 단기간에 가열해 수프를 만듭니다. 수프로 만들어 국물까지 먹으면 생으로 먹을때보다 항암효과가 50배 이상 상승합니다.

가지

항암 효과로 잘알려진 브로콜리와 맞먹는 항암식품입니다. 생으로 먹거나 튀김, 무침 절임 등 어떤 조리 방법으로 항암 효과를 누리실 수 있습니다.

사과

펙틴 성분은 발암물질과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배설을 촉진시켜 대장암 예방에 좋습니다. 푸른 사과보다는 붉은 사과로 1일 1개로 먹으면 됩니다. 가열하면 활성산소 제거 능력이 더욱 높아지므로 다양한 방법으로 조리해 먹을 수 있습니다.

송이버섯

암세포만 선별해 공격하는 단백질이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항암 효과가 뛰어난 버섯 중에서도 가장 으뜸입니다. 직화대신 쪄먹는 것이 좋습니다.

시금치

피부암과 대장암 억제에 효과적인 루테인이 풍부한 식품으로 기름에 무쳐먹으면 효과적으로 섭취할 수 있고 데칠 땐 단시간에 빠르게 데쳐서 영양소를 파괴하지 않도록 합니다.

표고버섯

몸의 면역을 담당하는 백혈구를 활성시켜 암을 억제합니다. 가열을 해도 효과가 크게 떨어지지 않기 때문에 다양하게 조리하여ㅕ 하루 1 ~ 2개씩 먹습니다. 볕에 잠시 말려두면 비타민D의 섭취를 늘릴 수 있어서 골다공증에도 좋습니다.

현미차

현미에 있는 비타민 A,C,E와 카로틴 등이 암을 억제해주고, 차로 끓인 후 물처럼 하루 10컵 이상 마시는데, 녹차와 섞어마시면 효과가 더욱 커집니다.

귤에 있는 3가지 항암 성분 중 2가지가 껍질에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귤을 깨끗히 씻어 껍질로 만든 귤피차를 마시거나 적당히 졸여 먹는것도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