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중독 예방에 좋은 음식을 말씀드리겠습니다. 여름이 오면 기온이 올라가 식중독 환자가 많이 발생합니다. 식중독이란 병원균을 비롯한 미생물 독소, 화학물질 및 기타 독성물질에 오염된 음식을 먹은뒤 발생하는 질병입니다. 음식에 들어간 미생물이 발산하는 독소 등에 의해 발생하는데, 살모넬라균 또는 포도상구균에 의한 식중독이 대표적입니다.

매실

식중독 증세가 있을 경우 매실 농축액을 섭취하거나 매실차를 진하게 마시면 증세가 호전됩니다. 이는 매실이 인체의 3독, 즉 ‘음식물’, ‘피’ ‘물’의 독을 제거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피크린산이라는 성분이 독성 물질을 분해하여 식중독 증세를 완화하는데 좋습니다.

녹차

항균, 항염증 효능이 있어서 녹차를 진하게 달여 마시면 이질, 장티푸스균, 포도상구균, 살모넬라균, 방염비브리오균을 소멸시킬 수 있습니다. 특히 회, 초밥과 같은 날 음식을 섭취할 때에도 녹차를 함께 마시면 좋습니다.

생강

우리 몸에 유해한 박테리아를 제거하는 성분이 있습니다. 특히 생 해산물에 함유도힌 비브리오균 등을 제거하는데 효과적입니다. 그러므로 해산물을 먹을 때 얇게 저민 생강을 함께 먹으면 풍미를 향상시킬 수 있는 것은 무롤닝고 식중독 예방에도 탁월한 효과가 있습니다.

들깻잎

들깻잎의 특유 향이 방부제 역할을 하여 식중독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 금방 상하는 음식을 만들때 들깻잎을 넣으면 독물이 체내로 흡수되어 복통, 구토, 설사를 일으키는 것을 방지할 수 있습니다. 음식을 잘못먹어 미약한 식중독 증세가 있을 경우에도 들깻잎을 진하게 우려 먹어도 큰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